.+DUMMY+.

Welcome. Here is Ikue's room while going to study to South Korea.

--/--/--(--) --:--:--
上記の広告は1ヶ月以上更新のないブログに表示されています。
新しい記事を書く事で広告が消せます。
スポンサー広告 | TB(-) | CM(-) | top


 title:PLAYGIRL CENTRAL

2007/06/30(土) 20:10:59
スポンサーサイト
MUSIC...音楽 | tb:0 | cm:0 | top


2007/06/30(土) 14:54:19
MUSIC...音楽 | tb:0 | cm:0 | top


2007/06/30(土) 14:51:23
MUSIC...音楽 | tb:0 | cm:0 | top


 title:No letting go

2007/06/30(土) 14:47:36
MUSIC...音楽 | tb:0 | cm:0 | top


 title:Tempted Touch

2007/06/30(土) 14:34:13
MUSIC...音楽 | tb:0 | cm:0 | top


2007/06/25(月) 18:28:26


난 혼자죠
비내리는 오늘
난 혼자죠
함께 했던 그 곳
아플 것 같아서
눈물을 참으려
눈을 감죠 괜찮아지겠죠
자꾸 이유 모를 눈물이
내 눈에 고여
떨어지지를 않죠
보이질 않죠
난 볼수가 없죠
근데 왜 자꾸
그녀의 미소만
(보이는 걸까요)
하루 지나가면
아름다웠던 그녀 모습
지울수 있을까요
한 번만이라도
다시 그 때로 돌아가
꼭 하고 싶은 말@

들리나요 저 빗물소리가
들려오죠
하늘도 울고 있죠
눈물이 말라서
나 울지 않게 돼도
저 하늘에
내 눈물 빌릴게요
내 눈 가득 고인 눈물이
내 귀에 흘러
자꾸 고여만 가죠
들리지 않죠
들을수가 없죠
근데 왜 그녀의
웃음소리만
(들리는 걸까요)
하루 지나가면
아름다웠던 그녀 모습
지울수 있을까요
한 번만이라도
다시 그 때로 돌아가
꼭 하고 싶은 말 그 말
하루에도 몇 번씩
가슴에서 외치죠
ye ye ye ye
하루 지나가면
아름다웠던 그녀 모습
지울수 있을까요
한 번만이라도
다시 그 때로 돌아가
꼭 하고 싶은 말 미안해
난 혼자죠
비내리는 오늘


MUSIC...音楽 | tb:0 | cm:0 | top


 title:.+흰 눈+.

2007/06/25(月) 18:19:41


한사람을 너무 사랑했던 거죠

얼마나 나를 아프게 할지도 모르고

기뻐했죠 이세상에 그댈 가진 사람 나하나 뿐이라며



흰눈이 내리던 어느날 그 고운 입술로 날 사랑한다고-

안녕이란 말을 하고그대가 내 곁을 떠나갔죠-



몰랐었죠 우리 헤어진다는건

정말 그대가 내사랑일줄 알았는데

좋아했죠 그대 나와같은 생각하고 있는거라 밑었죠



흰눈이 내리던 어느날 그 고운입술로 날 사랑한다고오-

안녕이란 말을 하고그대가 내 곁은 떠나갔죠-



하얀눈 위에 멀어져 가는 그대가 남겨둔 발자국세며-

멍하니 바보처럼 떠나가는 뒷모습 보면서 울었죠



흰 눈이 내리던 어느날 그 고운입술로 날 사랑한다고오-

안녕이란 말을 하고그대가 내 곁을 떠나갔죠-



흰 눈이 내리던 어느날 그 고운입술로 날 사랑한다고오-

안녕이란 말을 하고그대가 내 곁을 떠나갔죠-



내 곁을 떠나 갔죠.

MUSIC...音楽 | tb:0 | cm:0 | top


 title:.+사물놀이+.

2007/06/25(月) 18:05:54
MUSIC...音楽 | tb:0 | cm:0 | top


 title:.+Listen+.

2007/06/25(月) 17:04:52


MUSIC...音楽 | tb:0 | cm:0 | top


2007/06/25(月) 16:42:04


첨엔 혼자라는게 편했지 자유로운 선택과 시간에
너의 기억을 지운듯했어 정말 난 그런 줄로 믿었어
하지만 말야 이른 아침 혼자 눈을 뜰 때
내 곁에 니가 없다는 사실 알게 될 때면 나도 모를 눈물이 흘러
변한건 없니?
날 웃게 했던 예전 그 말투도 여전히 그대로니?
난 달라졌어 예전만큼 웃질 않고 좀 야위였어 널 만날 때보다
나를 이해해준 지난날을 너의 구속이라 착각했지
남자다운거라며 너에게 사랑한단 말조차 못했어
하지만 말야 빈 종이에 가득 너의 이름 쓰면서
내게 전활 걸어 너의 음성 들을 때 나도 모를 눈물이 흘러 변한 건 없니?
내가 그토록 사랑한 미소도 여전히 아름답니?
난 달라졌어 예전만큼 웃질 않고 좀 야위었어 널 만날때보다 그는 어떠니?
우리 함께 한 날들 잊을 만큼 너에게 잘해주니?
행복해야 돼 나의 모자람 채워줄 좋은 사람 만났으니까
MUSIC...音楽 | tb:0 | cm:0 | top

home
上記広告は1ヶ月以上更新のないブログに表示されています。新しい記事を書くことで広告を消せます。